• “리니지의 시작, 리니지플포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No. 92335
  • 리마스터 출시...높은 기술력 압권
  • HIT 2382
  • PF권

2019-03-27 06:50

엔씨소프트의 PC 온라인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가 새옷을 입고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다. 특히 신규 서버 오픈이 임박해 접속자수는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엔씨소프트는 21년 서비스 역사상 최대 규모 업데이트 '리니지 리마스터'를 27일 진행했다.

 

앞서 두 차례에 걸친 테스트에서 1920x1080 와이드 해상도의 풀HD 그래픽 업그레이드를 비롯해 자동사냥을 지원하는 ‘PSS(Play Support System, 플레이 서포트 시스템)’, 모바일 스트리밍 서비스 '예티(Yeti)' 등을 선보이며 완성도에 총력을 기울였다. 이에 안정성을 확보하고 1분기가 지나기 직전 '리니지 리마스터'라는 결과물이 나왔다.

 

1920x1080 와이드 해상도 풀 HD는 기존 대비 4배 증가된 해상도와 2배 향상된 프레임으로 선명하고 생동감 넘치는 그래픽을 구현했다. 이는 대규모 전투가 벌어지는 리니지 특성을 고려해 전장 시야를 넓히고 캐릭터의 세밀함을 높여 몰입감을 높였다.

 

'PSS'는 사냥, 구매, 귀환 등 모든 패턴을 설정 가능하며, 이용자 입맛에 맞춘 풀레이를 지원하도록 전체/보조/주변 3가지 모드를 지원한다.

 

모바일 스트리밍 서비스 ‘예티'는 플랫폼 경계를 허무는데 방점을 찍었다. '예티'를 활용하면 게임 상황을 언제든 파악하는 것은 물론 원격 플레이가 가능하다.

 

이에 더해 서버끼리 격돌하는 '월드 공성전', '리니지M'에서 호평을 받은 PK상대 추적 '리벤지 시스템' 등을 순차적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파격적인 이벤트는 이용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30일 무료 이용권, 드래곤 다이아몬드 500개, 경험치 합산 패키지 등 다채로운 프로모션과 이벤트가 진행된다. 

 

첫 성주가 되기 위해 치열한 성장 싸움이 예상되는 신규 서버도 공개된다. 신 서버 '데스나이트', '판도라', '발라카스' 등은 당일 오후 7시부터 오픈한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오랜 기간 서비스되어온 게임인 만큼 기존 이용자 뿐 아니라, 복귀 및 신규 이용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퀄리티를 구현하고자 노력했다"며 "앞으로 '월드 공선전', 신규 클래스 '검사' 등의 업데이트를 통해 리니지 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

댓글 : 0

아직 코멘트가 없습니다. 제일 먼저 관심을 표현해 주세요.
  • 번호
  • 제목
  • 글쓴이
  • 등록일
  • 조회수
  • 추천